하남시, ‘가정폭력ㆍ성폭력 공동대응팀 운영’ 공모사업 선정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13:23]

하남시, ‘가정폭력ㆍ성폭력 공동대응팀 운영’ 공모사업 선정

최규위기자 | 입력 : 2021/10/15 [13:23]

<하남>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경기도 ‘가정폭력·성폭력 공동대응팀 운영’ 공모사업에 신청해 최종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 하남시, ‘가정폭력ㆍ성폭력 공동대응팀 운영’ 공모사업 선정


가정폭력·성폭력 공동대응팀 운영사업은 사건 발생 시 하남시(성·가정폭력사무소 위탁)와 경찰의 개별 대응에 따른 후속 관리 미흡 등의 한계를보완하기 위해 공무원-경찰-상담전문가 등이 공동 대응체계를 구축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에 가정폭력·성폭력 피해자가 112로 신고하면 경찰의 초기대응 이후 공동대응팀이 사례관리 회의 등을 통해 △전화 모니터링 △필요시 가정방문 동행 △복지서비스 및 지원기관 연계 등을 하게 된다.

 

공동대응팀은 하남시청에 사무실이 설치된다. 하남시에서 채용한 상담사와통합사례관리사, 하남경찰서가 파견한 학대예방경찰관 등으로 구성 운영되고 11월말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진일순 여성보육과장은 “2024년경 하남시종합복지타운 내로 가정폭력·성폭력 공동대응팀, 가정폭력 및 성폭력 사무소가 동시에 입주할 예정”이라며 “이렇게 되면 민·관이 상호 협력해 가정폭력·성폭력 피해자들이한곳에서 원스톱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전설이 들려주는 바로크 음악의 정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