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하남시 소상공인 가맹 신청 잇따라

212개 점포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참여... 저렴한 수수료로 소상공인 호응↑....오는 8월 말까지 가맹점 모집, 9월 정식 서비스 개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1/07/21 [14:21]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하남시 소상공인 가맹 신청 잇따라

212개 점포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참여... 저렴한 수수료로 소상공인 호응↑....오는 8월 말까지 가맹점 모집, 9월 정식 서비스 개시

최규위기자 | 입력 : 2021/07/21 [14:21]

<하남>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오는 9월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운영을 앞두고 가맹점을 모집 중인 가운데, 참여를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의 신청이 잇따르고 있다.

▲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하남시 소상공인 가맹 신청 잇따라  © 뉴스공간


시에 따르면 지난 6월부터 ‘배달특급’ 가맹점 모집을 시작해 20일 기준212개 점포가 동참했으며, 가맹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

 

‘배달특급’은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문제 해소와 공정한 시장 질서확립을 목표로 경기도주식회사가 개발·운영하는 공공 배달앱이다.

 

광고비가 없고 중개수수료가 올해 기준 1%로 저렴해, 수수료 부담을 크게덜어준다는 점에서 소상공인들의 호응이 높은 것으로 시는 보고 있다.

 

실제 월매출 1000만 원인 가맹점의 경우, 민간 배달앱 대비 월평균 119만원에서 127만 원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지역화폐 ‘하머니’ 온라인 결제가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시는 오는 8월 말까지 가맹점을 모집한 후, 9월 ‘배달특급’ 서비스를 정식 오픈하고 지역화폐 온라인 결제 할인 등 시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기존 배달앱의 과중한 수수료로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던 만큼, 배달특급 가맹 신청은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며, “공공 배달앱이 성공적으로 안착해 소상공인과 소비자가 상생할 수 있도록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맹점 등록을 원하는 점포는 배달특급 홈페이지(specialdelivery.co.kr)에서사업자등록증과 통장 사본, 대표메뉴 및 메뉴판 이미지 등을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9월 이후에도 연중 상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온라인 활용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가맹 상담, 메뉴 이미지(사진) 제작등 전반적인 가맹 신청 절차를 대행해주는 ‘배달특급’ 입점 지원도 19일부터 진행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